投稿者1hukushi

  • 포착된 동영상에서 발췌한 이 사진은 밝은 시간대에 걸어다니는 어미 곰과 새끼 곰의 모습이다. (사토 교수 제공)

    불곰의 서식 개체수는 어떤 방법으로 조사하는지 알고 계십니까? 5월 중순에 라쿠노가쿠엔 대학의 사토 요시카즈 교수(야생동물 생태학) 연구실이 오랫동안 실시하고 있는 삿포로 시내의 불곰 개체수 조사에 동행하며, 곰의 습성을 이용하고 있는 것을 알게 되었다.

  • 홋카이도 동부에 있는 굿샤로호. 그 굿샤로호가 내려다보이는 오호츠크 지역의 쓰베쓰 고개 전망대에서 6월 9일 이른 아침에 장대한 운해가 출현해 방문한 사람들을 즐겁게 했다.

  • 홋카이도 북부 가미카와 지역 도마의 특산물인 고급 수박 ‘덴스케 수박’의 출하가 6월 13일에 시작되었다. 올해는 맑은 날씨가 이어져 크기가 훨씬 크게 자라서, 아사히카와시 청과 도매시장의 첫 경매에서 4L 사이즈(9kg)짜리 데스케 수박이 1개 60만 엔으로 역대 3번째로 비싼 값에 팔렸다.

  • 홋카이도 중부 소라치 지역 호쿠류의 특산품인 미니 수박 ‘히마와리(=해바라기) 수박’의 출하가 6월 10일에 시작되었다. 호쿠류를 상징하는 꽃인 해바라기를 연상시키는 노란색 과육이 특징인 이 수박의 출하 시설은 조금 빠르게 여름의 분위기가 감돌았다.

  • 홋카이도 남부 오쿠시리섬의 특산품인 성게의 올시즌 어획이 시작되었다. 먼저 양식 성게를 7월 중순부터 하다 자연산 성게 잡이로 바뀐다. 가공장에서는 매일 아침 어업 종사자 등이 껍질 까기와 출하 작업을 열심히 하고 있고, 관광객들이 껍질을 까는 체험 상품도 새롭게 선보인다.

  • 태국의 국철은 홋카이도에서 수입한 ‘기하 183계’ 17량 중 보수를 마친 디젤 열차 1량을 공개했다. JR홋카이도가 운행하고 있던 당시의 ‘특급 오호츠크’(삿포로-아바시리)와 동일한 디자인에 도색을 다시 하는 등 ‘일본의 철도’를 재현했다. 관광열차로서 8월 하순부터 운행을 시작한다.

  • 제31회 YOSAKOI(요사코이) 소란 축제는 마지막 날이었던 6월 12일에 삿포로시 주오구 오도리 공원에서 최종 심사를 실시한 후 폐막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의 영향으로 3년 만에 개최되었다. 최고상인 YOSAKOI 소란 대상에 결성 9년째를 맞은 삿포로시의 사회인 팀 ‘北昴(기타스바루)’가 첫 수상의 영애를 안았다.

  • 일본 정부가 방일 외국인 관광객 수용 방침이 굳어지고 있어, 홋카이도 내의 관광 업계도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호텔 등에는 해외 여행사에서 단체 관광객의 숙박 문의가 급증하고 있다. 이를 수용하는 책임자 격인 일본 내의 여행사들은 감염 대책에 만반을 기하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가 나왔을 경우에 대한 대비책 마련에 분주하고 있다.

  • 1891년에 창업하여 주류 소매업을 하며 8년 전에 영업을 마친 노포 ‘이시카와 겐조 상점’이 서서 마시는 술집으로 ‘부활’했다. 점주는 이시카와 요시노리 씨. 자신의 친가이자 이곳의 역사적인 가치와 매력을 재인식해, 대기업 자동차 회사를 정년퇴직한 후 오타루에 돌아와 4대째를 맡았다. 지은지 85년이 지나 레트로한 분위기가 풍기는 가게에 다시 불을 밝힌 이시카와 씨는 “오타루의 역사를 좋아하는 사람 등이 모이면 좋겠다.”라고 기대하고 있다.

  • 홋카이도는 등산로 개방 시기를 맞아 하이킹과 산나물을 채집하기 위해 산에 들어가는 사람들도 많아졌습니다. 그러한 가운데 올 시즌은 불곰 대책 상품에 대한 주목도가 특히 높아지고 있습니다. 그 효과는 어느 정도 있을까요? 사용법과 사용 후의 처리 방법을 전문가에게 물어보았습니다.

このサイトでは、サイトや広告を改善するためにCookieを利用します。これ以降ページを遷移した場合、Cookieなどの設定や使用に同意したことになります。プライバシーポリシ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