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코다테 야외 연극이 개막, 2년 만의 열연

July 28

하코다테 시민들이 무대에 서는 제33회 시민 창작 하코다테 야외 연극 ‘별의 성, 미래로 빛나라’이 7월 11일에 홋카이도 남부 하코다테 시내의 고료카쿠 공원에서 개막했다. 약 100명이 흑선 내항(1853년 흑선 사건)과 하코다테 전쟁(1868년-1869년에 일어난 메이지 정부군과 구 에도 막부군의 마지막 전투) 등의 하코다테 역사를 60분간에 걸쳐 열연했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인하여 1988년의 첫 공연 이후 처음으로 취소되었으나 올해는 감염 방지 대책을 철저히 하여 2년 만에 하코다테의 여름 풍물을 부활시켰다.

올해는 출연자들도 마스크를 착용하였으며 감염 방지를 위하여 좌석수를 예년의 5분의 1인 84석으로 줄였다. 상연시간도 15분 단축되었다. 규모를 줄이고 연극 관람료는 무료로 하고 상연시간도 야간에서 낮으로 바꾸었다.

하코다테 시민들이 무대에 서는 제33회 시민 창작 하코다테 야외 연극 ‘별의 성, 미래로 빛나라’이 7월 11일에 홋카이도 남부 하코다테 시내의 고료카쿠 공원에서 개막했다. 약 100명이 흑선 내항(1853년 흑선 사건)과 하코다테 전쟁(1868년-1869년에 일어난 메이지 정부군과 구 에도 막부군의 마지막 전투) 등의 하코다테 역사를 60분간에 걸쳐 열연했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인하여 1988년의 첫 공연 이후 처음으로 취소되었으나 올해는 감염 방지 대책을 철저히 하여 2년 만에 하코다테의 여름 풍물을 부활시켰다.

올해는 출연자들도 마스크를 착용하였으며 감염 방지를 위하여 좌석수를 예년의 5분의 1인 84석으로 줄였다. 상연시간도 15분 단축되었다. 규모를 줄이고 연극 관람료는 무료로 하고 상연시간도 야간에서 낮으로 바꾸었다.

2년 만에 개막된 하코다테 야외 연극

Location

Goryokaku Park

Related

このサイトでは、サイトや広告を改善するためにCookieを利用します。これ以降ページを遷移した場合、Cookieなどの設定や使用に同意したことになります。プライバシーポリシ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