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쓰마에 번청(藩屋敷 한야시키)의 연못에 2,500송이의 수국이 띄워져

홋카이도 남부 마쓰마에 정(町) 마쓰마에 공원 내에 있는 마쓰마에 번청(藩屋敷 한야시키)의 연못에 수국 꽃을 띄우는 행사인 ‘우키 아지사이’가 7월 22일부터 8월 1일까지 열렸다.

파란색과 분홍색 등 다양한 색의 꽃이 지역 주민들과 관광객들의 눈을 즐겁게 했다.

매년 8월의 연례 행사인 ‘아지사이 마쓰리(수국 축제)’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2년 연속 취소되면서 마쓰마에 관광협회가 “지역 주민들의 더위를 식혀줄 수 있으면 좋겠다.”라는 취지로 작년부터 시작했다.

폭 3m, 깊이 7m의 L자형의 연못에 띄운 수국은 약 2,500송이로, 물 위에 피어 있는 것처럼 보인다. 마쓰마에 관광협회 사무국장은 “올해는 비가 적게 내려서 그런지 물에 띄우니 더욱 싱싱하게 보인다.”라고 말했다.

마쓰마에 번청(藩屋敷 한야시키) 연못에 띄운 약 2,500송이의 수국

Location

Matsumae clan mansion

Related

このサイトでは、サイトや広告を改善するためにCookieを利用します。これ以降ページを遷移した場合、Cookieなどの設定や使用に同意したことになります。プライバシーポリシ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