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다카

  • 눈잣나무숲 사이의 가파른 경사를 스키를 신고 오르는 애호가들. 뒤로는 시미즈 지역의 평야가 펼쳐져 있다

    겨울이 찾아와 하루가 다르게 하얀색으로 뒤덮이는 히다카 산맥의 닛쇼 고개 부근에서 애호가들이 산악 스키를 즐겼다. 눈이 1m 정도밖에 안 쌓인 경사면을 제각각의 방법으로 활강했다.

このサイトでは、サイトや広告を改善するためにCookieを利用します。これ以降ページを遷移した場合、Cookieなどの設定や使用に同意したことになります。プライバシーポリシ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