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사히카와의 목장에서 진귀한 세쌍둥이 염소가 태어났다

Sep. 27, 2020

아사히카와시에 거주하는 마스자와 씨의 목장에서 세쌍둥이의 염소가 태어났다. 염소는 일반적으로 한 번에 1~2마리를 출산하는 것이 보통이며, 3마리가 태어나는 것은 드문 일이다. 새끼 염소는 수컷 1마리, 암컷 2 마리이며 재롱을 부리며 귀여운 모습을 하고 있다.

출산 전에 어미 염소의 배가 나날이 커졌지만 “그냥 살이 찐 줄 알았다.”라고 말하는 마스자와 씨. 9월 9일 오전 10시 반에 갑자기 1마리가 태어나 깜짝 놀랐는데, 그 1시간 후에 2 마리 째가 태어났다고 한다. 마스자와 씨가 점심 식사를 마치고 돌아와 보니 또 한 마리가 늘어나 있어, “매우 깜짝 놀랐다.”라고 말했다.

Related

このサイトでは、サイトや広告を改善するためにCookieを利用します。これ以降ページを遷移した場合、Cookieなどの設定や使用に同意したことになります。プライバシーポリシー